다볕문화
Johann Strauss의 격정적인 왈츠곡인 Tritsch Tratsch Polka는 보헤미아 지방의 민속 무곡으로 19세기 중엽부터 성행하여 요한 슈트라우스 2세 시대에는 귀족의 살롱 등에서 연주되었다. 요한 슈트라우스 2세는 폴카의 명곡을 매우 많이 남겼으며 이 폴카는 그 대표적인 것이다. ‘트리치 트라치’는 아낙네들이 떠들썩하게 이야기하는 것을 의미하는데 마치 아낙네들이 말을 빨리 하는 것처럼 빠른 템포가 흐르는 경쾌하고 명랑한 곡이다.